2016년 3월 31일

Posted by 무룡산참새
2016. 3. 31. 14:53 내 이야기, 생각/그날 일기


 아침부터 운동하기 위해서 산길을 다니고 있는데 여기는 산 속에 사람들이 다니기 좋게 나무 다리도 설치되어 있고 환경 친화적으로 가마니를 바닥에 깔아놓는 경우도 많습니다.
 오늘은 그 등산로 사진을 찍어서 올려봅니다.
 

 기지개 펴고 있는 벚꽃.

LGE | Nexus 5X | 1/3185sec | F/2.0 | 4.7mm | ISO-60

 두 벚나무가 하늘에서 만나 가지를 서로 부둥켜 앉으려 하지만 그러기에는 가지가 아직까지 짧다.

 새순이나 사람이나 줄을 잘 서야하나보다.
 바람도 없이 고요하니 이제 막 나온 새순들이 조금은 숨통을 틔는 모양이다.

 지난번 목욕탕에 갔을 때는 조금씩 피어나고 있었는데 이번에는 활짝 피어나서 하늘을 가릴 기세다.
 그 기상이 참 아름다운데 내가 보고 싶은 꽃을 보지 못해서 아쉽습니다.
 혹시 할미꽃을 보신 분 들 중에서 어디서 봤는지 기억나시면 댓글로 올려주세요.
 할미꽃을 꼭 사진에 담고 싶어서요.
 꼭이요......^^


무룡산참새 구독하는 쉬운방법@UltraNurseMan를 클릭하며 팔로우하면 쉽게 볼 수 있습니다.


'내 이야기, 생각 > 그날 일기' 카테고리의 다른 글

2016년 4월 5일  (0) 2016.04.05
2016년 4월 2일  (0) 2016.04.03
2016년 3월 31일  (0) 2016.03.31
2016년 3월 29일  (0) 2016.03.29
2016년 3월 28일. 목련화가 피어나요.  (2) 2016.03.28
그러게 그런거 하나 못 해주나.....  (8) 2016.01.01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