레이싱모델 주다하씨를 기억하시는 분들은 이 글을 읽어주세요.

Posted by 무룡산참새
2016. 11. 10. 18:17 사진/Model


 

이 사진이 사고나기 전날 찍은 마지막 모습입니다. 여러분 반드시 기억해주세요.

<좌- 김소희. 우- 주다하>

 지난 2016년 5월 15일......
 전라남도 영암에서 예정된 경기가 있어서 주다하씨를 포함한 다른 레이싱모델과 스텝들이 경기장으로 향하는 중에 신호위반과 과속을 한 가해자 차량(운전자 : 정성원)과의 충돌사고로 인하여 주다하씨는 목숨을 잃게 되고 레이싱모델 김소희 씨는 전치 10주가량의 장기파열 목뼈 골반 허리가 골절되고 3번의 수술을 해야하는 피해를 당했습니다.

 그런데, 가해자인 정성원의 처벌은 어떻게 된지 아십니까?

 겨우 2년 6개월 금고형을 받았습니다.

 참, 범죄자에게 참 좋은 나라지요.

 그런데, 이렇게 판결이 되었는데 왜 또 글을 올리된 이유는 레이싱모델 김소희 씨의 글을 보면 알수 있습니다.

----------------------------------------------

 안녕하세요 김소희입니다
다름이 아니라 고 주다하양에 대해 부탁드릴것이 있습니다.잠시만 시간을 내시어 읽어 주세요.
저를 이렇게 만들고 다하언니를 그렇게 만든 가해자가 현재 2년 6개월 형을 받은 상태인데 반성의 기미도 없이 형량을 줄이고자 항소를 신청하였습니다.
모델협회에서 모델들이 단합해 진정서를 보내고 있는데 여러분들의 진정서도 필요해 이렇게 글을 써요.
제가 올린 사진 형식으로 진정서를 보내주세요.

 부탁드립니다 현재 저는 목 다리 어깨 흉터로 앞으로 모델생활이 가능할지 모르겠고 목뼈 허리 골반 골절로 일상생활은 가능하지만 앞으로 얼마나 힘들지 모르겠습니다 너무 이쁜 우리 다하언니를 우리가 볼수없게 만든 그 가해자가 더 처벌받을수 있도록 부탁드립니다
 마지막으로 다하언니 계속 기억해주세요.

 더 많은 기도로 언니가 하늘에서도 듣게해주세요.

 감사합니다 그리고 꼭 부탁드립니다.


레이싱모델 김소희씨가 보낸 진정서 일부분


-보내는사람은 : 한국모델 협회 및 동료 일동

받는사람 : 광주 지방법원 사건 번호 2016노 3906호 제2형사부 (다)

주소 : [61441] 광주 광역시 동구 준법로 7-12(지산동)

광주 지방법원

보내는 시기는 11월 2주~3주차에 (11 /7~18) 보내는게 가장 효과적 (그러니까 지금 바로 실행에 옮기세요.)

그때 판사가 사건 검토를 제일 많이 합니다

또 개별적으로 주변에 많이 알려줘서...

진정서 최대한 많이 갈 수 있도록 사람들모델 분들, 기관 알려주면 좋겠습니다

형량 줄면 안되자나요

진정서 형식은 자유니깐... 자기 서명하고 편지 형식으로 보내면되니까요

최대한 많이 진정서 도착할 수 있도록....

공판기일 : 11월 23일 오전 11시 광주지방법원 제 202호 법정

 -------------------------------------------------


------------------------------------------------

 이 글을 쓰는 와중에 인터넷 검색을 해보니 '비접촉 교통사고'가 뺑소니로 판결되어 최대 무기징역을 받을수 있다는 기사(클릭)를 보게 됩니다.

【대전=뉴시스】이시우 기자 = 6일 오전 9시 30분께 경부고속도로 부산 방향 회덕 분기점 인근(부산 기점 278㎞)에서 관광버스 1대가 다른 차량을 피하려다 옆으로 전복됐다. 이 사고로 승객 4명이 숨지고 42명이 다쳤다. 2016.11.6. (사진=충남지방경찰청 제공) photo@newsis.com 16-11-06

이 기사를 보면서 느낀 것이 직접 접촉사고를 일으키지 않고도 피해차량의 진행상황에 심각한 지장을 초래하여 사고를 일으킨 것을 비접촉 교통사고로 인한 뺑소니라면 을 먹고 과속신호위반으로 인하여 아까운 생명을 잃게 하고 심각한 부상을 입히게 된다면 당연히 살인죄로 처벌해야 되는 것 아닙니까?

 근데 살인죄가 고작 2년 6개월 금고형?? 지나가는 소가 웃을 일이다.

 마지막으로 레이싱모델 허윤미씨가 만든 추모영상입니다.

 고귀한 생명을 빼앗는 행위를 하고도 죄가 무겁다면서 항소를 하고 또 그걸 들어주는 무늬만 인권을 위하는 사법기관의 각성을 촉구합니다.




무룡산참새 구독하는 쉬운방법@UltraNurseMan를 클릭하며 팔로우하면 쉽게 볼 수 있습니다.


이 댓글을 비밀 댓글로